Extra Form

사진_2~1.JPG

 

1. 간단한 자기소개

안녕하세요. 현재 홍익대학교 산업디자인과 건축학부에 재학 중인 안현정, 이후곤입니다.

 

2. 레드닷 어워드: 디자인 컨셉 2012 수상 소감 및 출품 계기

레드닷 수상은 항상 멀게만 느껴졌었는데 이렇게 상을 받게 되어 기쁩니다. 저희는 서로 다른 과이지만 디자인에 대한 관심과 열정으로 늘 같이 공모전을 준비했고 그동안의 시행착오가 쌓여 좋은 결과를 얻지 않았나 생각합니다.

 

3. 수상작 및 대표작 설명 부탁드립니다.

 

finger_1.JPG finger_2.JPG finger_3.JPG

 

▲ 레드닷 어워드: 디자인 컨셉 2012 수상작 - Finger Jack Holder

데스크탑에 잭을 연결하여 사용해보신 분이라면 누구나 불편함을 겪었을 거라 생각됩니다. 장치와 연결을 해제한 후 선을 잡아주는 별도의 장치가 없기 때문에 쉽게 밑으로 떨어지게 되고 의자나 발에 밟혀 자주 망가지곤 합니다. 그런 불편함을 없애주기 위해 '손가락으로 잭을 잡아주는' 컨셉의 홀더를 디자인 하였습니다.

 

 

Recycling_puzzle_.JPG

 

▲ 서울시 공공시설물 디자인 수상작 - Recycling Puzzle

누구나 한 번쯤 걸어가면서 내가 든 종이컵을 버리려다가 ‘캔류’ 혹은 ‘병류’에 넣어 보신 적 있으셨을 거예요. 저희는 서울시 공공시설물 ‘FUN’이라는 주제하에 이 문제를 재미있고 효율적으로 풀어나갈 수 있는 디자인을 생각했습니다. 텍스트가 아닌 뚫려있는 구멍의 모양에 따라 퍼즐을 맞추듯 쓰레기를 버리면 분리수거가 되는 디자인이죠. 아랫부분에도 동일한 방식의 구멍을 만들면 어린아이들에게도 분리수거에 대한 인식을 키워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했습니다. 서울시청 측에서 직접 제작하여 동대문역사문화공원에 전시했었는데, 시민들이 구멍에 맞춰 쓰레기를 넣어보는 걸 보면서 참 뿌듯했던 기억이 납니다.

 

4. 홍익대학교만의 특별한 디자인프로세스가 있다면?

홍익대학교에서는 디자인이라는 한 분야에 제한을 두지 않고 기획에서부터 설계까지 고려하며 다양한 전공의 사람들과 같이 협업할 기회가 많습니다. 이런 프로세스를 통해 좀 더 폭넓게 생각할 수 있고 단순히 컨셉 디자인에서 그치는 것이 아니라 실제 제품으로 나오는 상황까지 고려할 수 있어 큰 도움이 됩니다.

 

5. 공모전을 준비하면서 가장 신경 썼던 부분과 어려웠던 점

설명을 읽지 않고도 한눈에 이해할 수 있게끔 패널을 구성하는 것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했습니다. 또한, 선을 잡아준다는 컨셉만을 가지고 여러 가지 방법과 형태를 연구하였는데, 어떻게 하면 간단하면서도 사용자에게 큰 편의를 줄 수 있을지 고민하는 것이 가장 어려웠습니다.

 

6. 멘토에게 한마디

안현정 : 늘 좋은 가르침을 주시는 홍익대학교 산업디자인과 교수님들, 학우 분들께 감사드리고 과 내의 제품디자인 소모임 'Design studio I' 와 실무적인 경험을 쌓게 해준 디자인에이전시 '디자인모노' 식구분들께 감사드립니다.

이후곤 : 홍익대학교 건축학부 정의엽, 이태경, 이정인 교수님께 감사드립니다. 저에게 디자인 작업에서 항상 좋은 본보기가 되어 주시며 늘 제 생각을 존중해주시고 이끌어 주셨습니다. 존경스럽고, 감사드립니다.

 

7. 가장 감명 깊게 읽은 서적

안현정 : 브랜드와 디자인의 힘

이후곤 : 아프니까 청춘이다

 

8. 디자인이란?

안현정 : 다른 사람들을 행복하게 만드는 과정에서 내가 행복함을 느끼는 것.

이후곤 : 무언가를 창의적이고 멋있는 방법으로 만들어 내는 것.

 

9. 앞으로 어떤 기업에서 어떤 디자이너가 되기를 꿈꾸시나요?

안현정 : 다양한 분야를 경험할 수 있는 디자이너가 되고 싶습니다.

이후곤 : 대기업에서 큰 프로젝트들을 경영적, 디자인적으로 담당할 수 있는 센스 있는 디자이너이자 기업인이 되는 것이 꿈입니다.

 

10. 앞으로의 계획

안현정 : 다가오는 겨울엔 독일 아헨공대 학생들과 함께 제품디자인 협업수업에 참여할 예정이고 더욱더 좋은 포트폴리오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계획입니다.

이후곤 : 저의 꿈은 경영자이자 디자이너입니다. 지금은 꿈을 이루기 위해 공모전, 개인 공부 등 실질적으로 저의 가치를 높이기 위해 노력 중입니다. 앞으로도 이를 계속 이어나갈 계획입니다.


  1. 2016/02/10 in 프로덕트
    Views 10437  Replies 20

    슬로바니아 Asobi 디자이너 Janez Masaric

  2. 2016/02/04 in 프로덕트
    Views 11566  Replies 16

    헝가리 바이크 디자이너 Tamás Jakus

  3. 2016/02/02 in 프로덕트
    Views 15183  Replies 23

    라붐공방 김지영 가죽공예 디자이너

  4. 2016/01/29 in 그래픽
    Views 20991  Replies 25

    구글재팬 UX 디자이너 최민상

  5. 2016/01/22 in 프로덕트
    Views 12779  Replies 17

    K-디자인 어워드 심사위원 금오공과대학교 김선아 교수

  6. 2016/01/20 in 그래픽
    Views 10552  Replies 25

    독일 일러스트레이터 Wolkowicz Agnes

  7. 2016/01/19 in 그래픽
    Views 15260  Replies 52

    일본 스타트업 FULLER 디자이너 김영빈

  8. 2016/01/13 in 프로덕트
    Views 11689  Replies 37

    아트토이 아티스트 하종훈

  9. 2016/01/09 in 프로덕트
    Views 14819  Replies 36

    K-디자인 어워드 심사위원장 홍익대학교 IDAS 나건 원장

  10. 2015/12/31 in 공간/건축
    Views 12670  Replies 39

    DDG(디자인디렉터 그룹) 김동훈 감독

Board Pagination Prev 1 ... 34 35 36 37 38 39 40 41 42 43 44 45 46 47 48 ... 77 Next
/ 77
K-디자인 어워드 2020 / 4월 7일 접수 시작